기사 메일전송
포항해경, 울릉도 코로나 19 확진자 야간 긴급이송
  • 윤진성 기동취재본부장 기자
  • 등록 2021-09-05 11:15:14

기사수정
  • 9월 4일 울릉도서 코로나 19 확진자 발생

[전남투데이 윤진성 기자]포항해양경찰서(서장 한상철)는 9월 4일 오전 8시경 울릉도에서 A(55세)씨 등 2명이 코로나 19 양성 판정을 받아 울릉도로 경비함정을 급파해 9월 5일 포항 소재 코로나감염관련 전담병원으로 이송했다고 밝혔다.

 

A씨 등 3명은 경북 포항에서 지난 8월 30일 업무 차 입도하였다가 코로나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것이 확인되어 9월 3일 코로나 19 검사를 받고 다음날 4일 오전 8시경 A씨 등 2명이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고 나머지 1명은 음성판정을 받았다.

 

울릉군 보건 의료원의 요청을 받은 포항해경은 경비함정에서 보유하고 있는 Level D 감염방지복, KF94 마스크 등 코로나 19 감염방지 보호장비 및 장구를 착용하고, 울릉에서 포항까지 약 216km(117해리)의 거리를 이송했다.

 

해경은 9월 5일 00시 35분경 영일만 일반 부두에 입항하여 신속히 A씨 등 2명을 119에 인계하고 음성판정을 받은 밀접접촉자 B씨와 동승의사는 자가격리 차 이동하였다. 이어서 오전 8시 30분경 확진자와 접촉한 경비함정 경찰관 3명 또한 포항시 북구보건소 차량으로 인계하여 코로나 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동원된 경비함정은 이송 후 포항 북구보건서 방역팀에서 방역지침에 따라 집중 방역소독을 진행했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포항해경은 도서지역 응급환자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하여 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보호하기 위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벌교읍 추석연휴에도 국민지원금 지급
  •  기사 이미지 서해5도특별경비단 소속 경찰공무원 실종 관련[8보]
  •  기사 이미지 서해5도특별경비단 소속 경찰공무원 실종 관련[7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