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세계자연유산 전남 신안군“신안자생식물연구센터”개관
  • 서기승 기동취재기자
  • 등록 2021-08-19 19:12:43

기사수정
신안자생식물연구센터 개관식

[전남투데이 서기승 기자] 1004섬 신안군(군수 박우량)은 8월 18일 신안 자생식물을 전시, 보전, 관리하는 신안자생식물연구센터를 자은도 1004뮤지엄파크에 개관하였다.

 

 연면적 6,836㎡, 건축면적 804㎡ 규모인 신안자생식물연구센터는 지상 1층으로 건립됐으며 전시관, 체험실, 수장고, 연구실, 사무실 등으로 구성됐다.

 

 지난 2016년 6월 타당성 조사가 완료된 신안자생식물연구센터는 2017년 12월에 착공해 건립공사가 진행됐고, 2021년 6월 전시연출 및 전시물 제작설치 용역을 완료하여 개관을 준비해왔다. 

 

 전시관은 20개의 테마별(실물 전시, 영상, 키오스크, 증강현실 체험, 디오라마, 신안에코모자이크)로 신안과 연계된 자생식물의 이야기를 복합매체를 통해 효율적으로 전달하고 체험하는 공간으로 꾸몄으며, 신안 고유의 섬 식물, 희귀식물, 식생, 서식처 생태계에 대한 내용 등을 관람객들에게 알기 쉽게 전달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연구센터는 동・식물 표본, 유전자원 등 2만 점의 생물자원을 보존할 수 있는 수장시설과 연구시설을 갖추고 있어 신안 도서, 연안에 서식하는 생물자원의 조사・발굴과 생물자원 유용성 검증과 산업화 지원 등을 통해 도서지역 생물 사업의 발전과 더불어 국가 생물자원 확보 및 생태계 서비스 구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신안군은 향후 신안자생식물연구센터를 멸종위기 식물 종을 보호관리하는 ‘서식지외 보전기관’으로 환경부에 지정 신청할 계획이다. 서식지외 보전기관이란 서식지에서 보전이 어려운 야생생물을 서식지외에서 체계적으로 보전, 증식할 수 있도록 환경부가 지정하고 관리비용을 일부를 지원한다. 지정 기관은 3년 이상 당해 종에 대한 증식기술 연구 및 증식분양의 경험이 있어야 하며, 관련분야 전문가 3인 이상, 식물 증식시설 등 기준에 적합해야 한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국내 유일의 도서지역 자원식물에 대한 연구・전시시설인 신안자생식물연구센터의 개관을 축하한다”며 “신안자생식물연구센터가 앞으로 도서지역 자생식물 보전과 식물자원화에 대한 체계적인 시스템 구축을 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번 신안자생식물연구센터의 개관으로 “1004 뮤지엄파크”에는 바다휴양숲공원, 1004섬 수석미술관, 수석정원, 신안새우란전시관, 세계조개박물관이 운영되어 관광객에게 더욱 다양한 볼거리가 제공된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건협 광주전남지부, 광주영광원 사회공헌 건강검진 실시
  •  기사 이미지 한국건강관리협회 광주전남지부, 광주메디헬스산업전 참가
  •  기사 이미지 서편제 보성소리축제 전국 판소리․고수 경연대회 예선 개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