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2021 문재인 대통령 신년사 !
  • 임채균 편집국장/ 대표
  • 등록 2021-01-11 11:13:34

기사수정

 

KBS 문재인 대통령 신년사 TV 생중계 영상캡쳐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 오전10시 2021년 신년사를 통해, 작년 한해 동안 우리 국민들께서는 너무도 많은 고통을 겪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들의 피해가 너무 컸었고, 저소득층 가졍들의 삶이 무엇보다 힘든 한해였다 며 "이제 그 끝이 보이기 시작했다" 고 말했다,

 

그렇지만 코로나와의 기나긴 전쟁이 아직도 끝나지 않았다, 생명과 안전이 여전히 위협받고, 유례없는 민생경제의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다,일상의 상실로 겪는 아픔도 계속되고 있다고 하셨습니다,  새해에는 분명히 다른 해가 될것입니다, 우리는 함께 코로나를 이겨낼 것입니다, 우리 국민에게 "회복의 해' 포용의 해' 도약의해'가 될것이라고 하셨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신년사 전문입니다>  국민 여러분, 2020년, 신종감염병이 인류의 생명을 위협했고, 일상은 송두리째 바뀌었습니다. 우리 또한 예외가 아니었습니다. 세계 경제도 대공황 이후 최악의 침체를 겪었습니다.

 

우리 경제 역시 마이너스 성장을 면치 못했습니다. 모두가 어렵고 힘들었습니다. 국민들은 일 년 내내 불편을 감수해야 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꺾이지 않았습니다. 위기 속에서 대한민국은 오히려 빛났습니다. 의료진들은 헌신적으로 환자를 돌봤고 국민들은 스스로 방역의 주체가 되었습니다.

 

우리 국민들은 이웃의 안전이 곧 나의 안전이라는 지극히 평범한 진실을, 놀라운 실천으로 전 세계에 보여주었습니다. 국민들이 자발적으로 구상한 창의적인 방역 조치들은신속하게 현장에 적용되었습니다. 한국의 진단키트와 ‘드라이브 스루’ 검사방법과 마스크 같은 방역 물품들은 세계 각국에 보급되어, 인류를 코로나로부터 지키는데 크게 기여했습니다.

 

‘K-방역’은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의 헌신과 희생 위에 세워진 것입니다. 세계 최초로 전국 단위 선거와 입시를 치러냈고. 봉쇄 없이 확산을 최대한 억제하며, OECD 국가 중에서도 손꼽히는 방역 모범국가가 된 것은,우리 국민들이 만들어 낸, 누구도 깎아내릴 수 없는 소중한 성과입니다.

우리 국민들의 상생 정신은 경제 위기를 극복하는 데에도 가장 큰 힘이 되었습니다. ‘착한 임대료 운동’을 시작으로 ‘착한 선결제 운동’과 ‘농산물 꾸러미 운동’이 이어졌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과 ‘함께 사는 길’을 찾았습니다.

 

노동자들은 경제 위기 극복에 앞장섰고, 기업들은 최대한 고용을 유지해주었습니다.

우리 경제는 지난해 OECD 국가 중 최고의 성장률로,GDP 규모 세계 10위권 안으로 진입할 전망이며, 1인당 국민소득 또한 사상 처음으로 G7 국가를 넘어설 것으로 예측됩니다. 주가지수 역시 2,000선 돌파 14년 만에 주가 3,000시대를 열며 OECD 국가 중 가장 높은 주가 상승률을 기록했고, 위기 속에서도 한국 경제의 미래전망이 밝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대한민국은 결코 멈추지 않았습니다. 국민 모두 어려움 속에서 최선을 다하며 위기에 강한 대한민국의 저력을 보여주었습니다.이제는 드디어 어두운 터널의 끝이 보입니다. 불확실성들이 많이 걷혀, 이제는 예측하고 전망하며 계획을 세울 수 있게 되었습니다.

 

올해 우리는 온전히 일상을 회복하고 빠르고 강한 경제회복으로 새로운 시대의 선도국가로 도약할 것입니다. 하지만 국가 경제가 나아지더라도, 고용을 회복하고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입은 타격을 회복하는 데는 더 많은 시간이 걸릴 것입니다. 코로나로 더 깊어진 격차를 줄이는 포용적인 회복을 이루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정종순 장흥군수,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  기사 이미지 [포토] 장성 황룡강 ‘힐링허브정원’의 눈 내리는 아침
  •  기사 이미지 김종효 광주광역시 행정부시장이 코로나19 관련 온라인 브리핑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