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택 후보, 더불어민주당 광주 동구청장 경선 승리

본선 승리로 행복지수 1위 동구를 완성시키겠다

URL복사

 

전남투데이 안철우 기자 | 더불어민주당 광주 동구청장 후보로 임택 후보가 확정되었다. 지난 21일과 22일 이틀에 걸쳐 실시된 당내 경선에서 임택 후보는 50.66%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아 최종 승리를 거머쥐었다.

 

23일 발표된 경선 결과에 따르면 임택 후보는 50.66%를 득표하여 김성환 후보 31.15%, 강신기 후보 11.82%, 진선기 후보 6.36%를 여유 있게 따돌렸다.

 

임택 후보는 “압도적인 지지와 성원으로 다시 한 번 선택해 주신데 대해 동구 주민과 더불어민주당 당원 동지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경선 승리에는 동구의 변화와 발전이 멈춰서는 안 된다는 주민 모두의 바람이 담겨 있는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임택 후보는 “지난 대선 패배로 주민들께 상실감을 안겨 드렸던 우리 더불어민주당이 저부터 반성하고 주민들의 목소리를 겸허히 듣겠다.”면서 “주민 여러분들의 동구발전과 혁신의 요구에 적극 부응하고 민주당답게 광주답게 동구답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주민 여러분의 염원을 모아 반드시 본선에서 승리하여 행복지수 1위 동구를 완성하겠다.”며 “빛고을 광주에서 가장 빛나는 동구를 꼭 이루어내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임택 후보는 지난 1998년 36세의 나이에 동구 의원으로 당선된 후 재선 동구의원, 국회의원 보좌관, 광주시의원을 역임하는 등 지역민들 속에서 성장한 대표적인 풀뿌리 정치인이자 자치행정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재선에 성공하면 동구 최초의 정치인 출신 재선 구청장이 탄생하게 된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