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동해해경,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 윤진성기동취재본부장 기자
  • 등록 2021-09-16 22:15:18

기사수정

[전남투데이 윤진성 기자]동해해양경찰서는 태풍 ‘찬투’ 북상에 따라 연안안전사고 위험성이 농후하여 그 위험성을 국민에게 미리 알리는 안전사고 위험예보제 ‘주의보’ 단계를 내일(17일)부터 특보 해제시까지 발령한다고 밝혔다.

 

기상예보에 의하면 내일(17일) 밤부터 동해 해상을 중심으로 6~18m/s의 강풍이 불고 바다 물결도 2~4m로 매우 높게 일면서 풍랑특보로 인한 안전사고가 우려된다.

 

이에 따라 동해해양경찰서에서는 조업선, 작업선, 낚싯배 등 다중이용선박에 대해 조기 입항하도록 권고하고, 또한 대화퇴 등 원거리 조업선박의 안전 상태를 수시 확인하고 안전해역에 피항하도록 하는 등 대피현황을 수시로 파악할 예정이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올해 들어 총 13회 발령하였으며, 최근 너울성 파도로 인한 연안 사망사고가 늘어나고 있고, 또한 해상뿐 아니라 육상에서도 각별한 주의를 요하니 월파 및 추락사고 위험이 있는 방파제, 갯바위, 해안가 등은 출입을 자제하고 해양종사자들은 기상특보에 따른 피해 최소화를 위해 사전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건협 광주전남지부, 광주영광원 사회공헌 건강검진 실시
  •  기사 이미지 한국건강관리협회 광주전남지부, 광주메디헬스산업전 참가
  •  기사 이미지 서편제 보성소리축제 전국 판소리․고수 경연대회 예선 개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