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채수정 판소리 렉처콘서트 – 동편제 박록주바디 심청가 복원 발표회
  • 윤진성기동취재본부장 기자
  • 등록 2021-09-15 08:37:45

기사수정

[전남투데이 윤진성 기자]채수정 명창이 ‘채수정 판소리 렉처콘서트 – 동편제 박록주바디 심청가 복원 발표회’를 22일 오후 5시 서울남산국악당에서 공연한다.

 채수정 판소리 렉처콘서트 - ‘동편제 박록주바디 심청가 복원 발표회’는 판소리 인간문화재 박록주 명창이 마지막 간직했던 동편제 심청가를 40여년만에 복원하는 발표회이다. 

 박록주 명창의 심청가는 송흥록-송만갑-김정문-박록주로 이어져온 대표적인 동편제 판소리이다.

이 소리는 고졸한 사설에 장식을 줄이고 힘차게 소리하는 동편제적 음악어법을 지녔다. 그런점에서 서편제 심청가와의 차이를 보인다 할 수 있다.

 박록주바디 심청가는 일제 강점기로 인한 음악문화의 격변기인 20세기를 거치면서도 시대적 흐름에 크게 영향을 받지 않고, 옛 동편제의 사설과 선율적 특징을 잘 보존하고 있다는 점에서 주목할 가치가 있는 것이다.

 이번에 복원되는 심청가의 음원은 국악음반박물관 노재명 관장이 제공하였으며, 박록주 명창이 1976년, 72세에 녹음한 것으로 전승이 끊어져 가던 동편제 심청가를 당대 최고의 원로 명창이 기록으로 남겨 오늘날 부활의 불씨를 전해준 대단히 귀중한 자료이다. 

 이번 복원 공연을 준비한 채수정 명창은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흥보가 보유자였던 故박송희 명창의 제자로, 송흥록-송우룡-송만갑-김정문-박록주-박송희로 전해오는 동편제의 계보를 잇고 있다. 이번 공연은 그 박록주 명창이 살아생전에 육성으로 남긴 심청가 음원을 복원 재현 발표하는 자리로, 채수정 명창에게는 더욱 의미가 깊은 자리이다.

 채수정 명창은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흥보가 이수자로 2009년 KBS 국악대상 판소리상 수상 및 2011년 제19회 임방울국악제 전국대회 판소리 명창부 대통령상을 수상하였으며, 국내외에서 박송희명창에게 익힌 동편제 흥보가와 적벽가를 완창하는 등 활발한 판소리 공연활동을 벌이고 있다. 현재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 음악과 교수로 재직중이다. 고수로는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판소리 적벽가 이수자이자 대전광역시지정 무형문화재 제17호 판소리고법 예능보유자인 박근영 명고가 함께한다.

 공연은 렉처콘서트 형식으로 복원 공연에 앞서 박록주 명창의 심청가에 대한 강의를 진행하여 관객의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보성군, 벌교읍 추석연휴에도 국민지원금 지급
  •  기사 이미지 서해5도특별경비단 소속 경찰공무원 실종 관련[8보]
  •  기사 이미지 서해5도특별경비단 소속 경찰공무원 실종 관련[7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