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군산해경, 동력수상레저기구 조종면허시험 응시인원 한시적 축소
  • 윤진성기동취재본부장 기자
  • 등록 2021-04-08 12:48:12

기사수정
  • 전북지역 코로나19 확산세 안정화될 때까지 60명 → 40명 축소 운영

[전남투데이 윤진성 기자]군산해경이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증가하고 제4차 유행가능성이 커짐에 따라, 동력레저기구 조종면허시험과 수상안전교육 인원을 축소한다.8일 군산해양경찰서는 코로나19 감염 위험으로부터 응시생들의 안전을 확보하고 지역 내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동력레저기구 조종면허 실기시험과 수상안전교육의 정원을 기존 60명에서 40명으로 축소하여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동력수상레저기구 조종면허시험은 필기와 실기로 나눠 실시되며, 각 시험에 통과하고 나면 면허를 취득하고 갱신할 때 수상안전교육까지 이수해야만 면허 발급이 완료된다.

이번 조치는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안정화될 때까지 운영할 방침이다.

군산해양경찰서 2층 수상레저계 사무실에서 연중 상시로 운영되는 필기시험의 경우,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이 본격화된 지난해 3월부터 동시 시험 응시인원을 기존 5명에서 3명으로 줄여 집행하고 있다.

김장근 해양안전과장은 “인원조정으로 인해 응시가 불가능할 경우, 다음 회 차로 일시 변경 가능하도록 하는 등 응시생의 불편을 최소화 할 것”이라며 “코로나19가 안정될 때까지 방역 활동도 강화해 응시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군산해경 홈페이지와 수상안전종합정보 사이트에 방문하면 확인할 수 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진도 신비의 바닷길 축제" 올해 온라인 축제로 개최
  •  기사 이미지 "정현복 광양시장, 당에 부담 주지 않기 위해 " 탈당, 결심
  •  기사 이미지 '박상진 고흥소방서장, 영농철 들불화재 주의 당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