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여수시, “안전한 농산물 공급” GAP 인증농가 지원 확대
  • 김수린 광주전남쥐재본부
  • 등록 2021-01-22 15:24:05

기사수정
  • 5억 1천여만 원 투입, GAP 인증농가 농자재 지원 등 추진

사진제공=여수시


[전남투데이 김수린 기자]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안전한 농산물에 대한 소비자의 욕구 충족과 지역농산물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GAP 인증 농가 대상 지원사업을 확대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GAP(Good Agricultural Practices)는 농산물의 생산‧수확‧포장‧판매 단계에 이르기까지 농약‧중금속‧미생물 등 위해요소를 종합적으로 관리한 농산물에 대해 전문인증기관이 인증하는 제도다.

 

시는 지난해보다 2억여 원 증가한 5억 1천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인증농가에게 GAP 인증수수료와 토양‧수질‧잔류농약 등의 안전성 검사비를 지원하고, GAP 인증 농산물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포장재 등 농자재를 지원한다. 

 

관내 GAP 인증농가의 69%를 차지하는 돌산갓 재배단지에 퇴비 지원 및 토양개량 사업도 추진한다. 

 

특히 GAP 인증 확대를 위해 지난해 달성한 491농가. 162ha에서 30% 증가한 629호 209ha까지 확대를 목표로, 신규 인증 농가와 갱신 농가를 위해 집합교육과 사이버교육에 힘쓸 계획이다. 

 

GAP 인지도 제고를 위해 홈페이지를 활용한 홍보와 영농문자 발송서비스, 농업기술지 등 온‧오프라인을 통한 전방위적 홍보에도 나선다. 

 

시 관계자는 “GAP 농산물은 안전하게 관리되는 위생적인 농산물이다”면서, “고품질 안전농산물의 생산과 소비 확대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 GAP 인증 농가는 2018년 314호 98ha에서 해마다 증가해 왔다. 작물별로는 갓이 69%로 가장 많고, 오이가 13%, 오디가 9%로 뒤를 이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2045 탄소중립도시 추진위원회 출범식 참석
  •  기사 이미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2021 광주·전남 보도사진전 참석
  •  기사 이미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화요 간부회의 주재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