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고] ‘행복한 휴가철’을 원한다면, 물을 조심하세요!
  • 이재진 취재본부장
  • 등록 2020-07-29 15:02:08

기사수정

 

- 영광소방서 영광119안전센터 소방장 강승원
2020년도가 어느덧 절반이 지나고 7월말에 다 달았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우리 삶에 많은 변화가 있었고, 사회 전반을 바꿔버렸기에 전 세계 많은 나라와 모든 국민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

 

이런 와중에 여름 휴가철이 왔다. 코로나19로 외출 자제를 당부해도 각종 피서지에서 휴가를 보내려는 사람들은 많을 것이다. 지금 이 시간에도 휴가계획을 세우고 어디론가 떠나는 사람도 분명 있을 것이다.

 

7~8월은 무더위가 가장 심할 때라 물가를 찾는 피서객들이 많아 익수사고가 종종 발생한다.

 

더구나 안전시설 및 장비가 제대로 갖추어져 있지 않은 자연환경을 그대로 이용하는 장소를 이용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대부분의 익수사고는 수영미숙이나 안전수칙 불이행 등의 원인으로 발생하기 때문에 안전수칙 숙지 등 사전예방을 통해 충분히 막을 수 있다.

 

만약 사고가 발생하면 환자를 즉시 물 바깥으로 이동시키고, 의식과 호흡이 없을시 즉각 119 신고 및 심폐소생술을 실시해야한다.

 

심폐소생술을 잘 모를 경우119상황실에서 도움 받을 수 있다.

 

물놀이 사고 안전수칙은 ◇ 기본적인 응급처치 및 사고예방 요령 사전 숙지 ◇ 피서지의 기상 상태 등 일기예보 지속 확인 ◇ 음주나 약물복용 후에 물놀이 금지 ◇ 물놀이 전, 반드시 준비운동 ◇ 깊은 물에 들어가거나 레저활동 시 구명조끼 착용 등이 있다.

 

지친 심신을 위해 떠나는 휴가가 ‘행복한 휴가’로 마무리되기 위해서는 우리 모두가 항상 안전사고에 경각심을 갖고 준비를 해야 할 것이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추석 앞두고 무등시장 방문
  •  기사 이미지 고흥동초등학교, 제19회 전남학생발명이야기글·만화 공모전에서 5명 수상
  •  기사 이미지 남정열 목포소방서장, 추석 맞이 전통시장 화재안전컨설팅 나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