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충남 보령, 변사체 발견 및 응급환자 발생 등 사건사고 잇따라
  • 윤진성기동취재본부장 기자
  • 등록 2020-07-12 15:19:18

기사수정

 


[전남투데이 윤진성 기자]보령해양경찰서(서장 성대훈)는 11일 오전 09시 30분경 충남 보령시 내항동 세월교 인근 물속에서 변사체가 발견되어 수사 중 이라고 밝혔다.

 

보령해양경찰서에 따르면 변사체는 세월교를 지나던 차량 운전자가 물에 잠겨있는 변사자의 머리를 발견하여 신고 하였다.

 

보령해양경찰서 관계자는 “발견된 변사자는 80대 여성으로써 외상 흔적은 없고 발견 시 입과 코에 포말이 형성된 것으로 보아 익사가 추정되며 사망 한지 얼마 안된것으로 추정된다. 수사를 통해 정확한 사망원인을 확인 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또한, 같은날 오후 12시 50분경 충남 보령 죽도 인근 해상에서 조업중이던 A호(7.93톤, 승선원 3명, 오천선적)에서 선원이 양망기를 이용 작업 중 줄에 눈이 맞아 눈이 안보여 대천항으로 긴급 이송되어 인근병원으로 이송되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침수 현장 복구, 119소방 쉴 틈이 없습니다
  •  기사 이미지 정세균 총리, 담양 무정면 수해 현장 방문 격려
  •  기사 이미지 김철우 보성군수, 태풍 ‘장미’ 대비 재해취약지역 긴급 현장 점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