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한국관광공사와 관광두레 사업 업무 협약 체결

지역주민이 주도하는 무안관광의 플랫폼 제시

URL복사

 

전남투데이 김용수 기자 | 무안군은 지난 13일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 한국관광공사와 관광두레 사업 업무에 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군은 ▲관광두레 PD활동 협력 및 관광사업체 홍보 ▲ 지역 내 관광두레 사업 추진에 따른 활동 지원 등 사업 수행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을 한다.


또한 한국관광공사는 ▲관광두레 PD인력과 주민사업체 역량강화를 통한 관광두레 홍보 마케팅 지원 ▲지역주민 주도형 관광사업 확산 및 지역일자리 창출 지원에 힘을 쏟는 등 기관 상호간 역할 분담을 통해 사업 추진을 성공적으로 이끌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이끈 서이남 무안군수 권한대행은 “관광두레 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으로 지역의 특색있는 관광 컨텐츠를 활용한 주민 사업체가 적극 발굴·육성되는 계기가 돼 우리 군 관광 활성화에 많은 도움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관광두레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지역주민들이 스스로 힘을 모아 공동체를 구성하고 주민의 역량에 맞는 관광사업을 창업·경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주민주도형 정책사업으로 지난 2013년 처음 시작해 10년째 운영되고 있다.

포토뉴스

더보기